B2G·B2B 전용 코디 조직 운영·맞춤 서비스 주기 제공, 고객 만족도 높여
  • 충남 유구에 위치한 웅진코웨이 유구공장 공기청정기 생산 라인에서 직원들이 콰트로파워 공기청정기를 생산하고 있다. 사진=웅진코웨이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웅진코웨이는 올해 1~7월 대용량 공기청정기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약 150% 증가했다고 19일 밝혔다.

웅진코웨이에 따르면 최근 미세먼지 등의 영향으로 실내공기질 관리에 민감해짐에 따라 가정뿐만 아니라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사무실·병원·학원·유치원·학교·식당·카페 등에서의 공기청정기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웅진코웨이는 맞춤 관리 서비스로 B2G·B2B 공기청정기 시장에서 주목 받고 있다. 웅진코웨이는 B2G·B2B 고객을 관리하는 별도의 코디(서비스 전문가) 조직을 운영해 고객 만족도를 높였다. 학교 공기청정기 관리 서비스 주기는 기존 2개월에서 1개월로 맞춰 관리서비스 질을 높였다.

또한 지난 해 5월부터는 공공기관 공기청정기 입찰을 전담하는 테스크포스(TF)를 운영해 금년 B2G 공기청정기 입찰 수주 실적이 전년 대비 약 3배 이상 증가했다.

대용량 공기청정기 인기제품은 ‘트리플파워 공기청정기 AP-2318D’와 ‘콰트로파워 공기청정기 AP-3018B’다.

트리플파워 공기청정기는 23평형 제품으로 제품 좌·우·하단으로 공기를 흡입하는 3면 흡입 방식을 적용해 공기 중은 물론 바닥 공간의 먼지까지 빠르고 강력하게 청정기능을 발휘한다.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인 콰트로파워 공기청정기는 30평형 제품으로 4단계 필터가 전면과 후면에 상, 하로 각각 총 4세트가 배치, 넓은 공간의 공기도 강력하게 청정하게 만든다. 이 제품은 와이드순환·집중순환·터보순환 모드를 갖춰 공간과 상황에 따라 맞춤형 케어가 가능하다.

변인식 웅진코웨이 상품전략부문장은 “강력한 청정 기능을 탑재한 웅진코웨이 대용량 공기청정기가 소비자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으며 매년 판매량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차별화된 공기 청정 기술력을 앞세워 건강한 실내공기질 관리에 앞장서며 공기청정기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9 16:52:34 수정시간 : 2019/08/19 16:52:34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