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 최초' 기존의 실물 선불카드를 대체하는 온라인 적립식 혜택
온·오프라인 통합 체계로 채널간 호환 및 지인에게 선물까지 가능
[데일리한국 권오철 기자] 롯데면세점이 새로운 전자식 결제 수단인 ‘LDF PAY’를 27일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LDF PAY는 롯데면세점에서 상품을 구매하거나 이벤트 및 행사 참여를 통하여 지급받는 혜택이다. 회원제를 기반으로 운영되며 오프라인 전점은 물론 온라인점에서도 사용이 가능하다.

업계 최초로 기존의 플레이트형 선불카드를 대체하는 LDF PAY는 실물을 직접 소지하지 않아도 회원정보에 전산으로 혜택을 증정하는 것이 특징이다. 회원정보에 누적되는 무형의 혜택이므로 온라인상에서 손쉽게 조회해서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온·오프라인 통합증정 사용 체계를 갖추어 채널 간 호환이 자유로워 시너지 효과도 예상된다. 온라인 면세점에서 사용 시 1원 단위로 구매금액의 100%까지 사용이 가능하며 다른 결제 수단과 복합 결제도 가능하다.

주변 지인에게 온라인을 통해 LDF PAY를 언제 어디서나 현금처럼 선물할 수도 있다. 기존 플레이트형 선불카드는 LDF PAY 서비스 개시일 전까지 지급될 예정이며 개별 유효기간에 한해 사용 가능하다.

LDF PAY혜택을 누리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수다. 오프라인에서 VIP회원으로 가입하거나 온라인 면세점에서 회원가입을 하면 LDF PAY 적립, 사용, 선물이 즉시 가능하다.

오프라인 면세점에서 사용 시에는 결제 시점에 해당 브랜드에 LDF PAY로 결제하고 싶다는 의사를 매장 직원에게 밝히면 원하는 금액이 자동으로 차감된다. 온라인에서 구매 시에도 본인이 원하는 만큼 LDF PAY 금액을 입력하면 된다.

김정현 롯데면세점 마케팅 부문장은 “롯데면세점이 업계 최초로 온라인 적립 형식의 LDF PAY라는 새로운 고객 혜택, 결제 수단을 도입했다” 며 “앞으로도 끊임없는 혁신을 통해 고객 편의를 증진시켜 업계를 선도해 나갈 것” 이라고 전했다.

기자소개 권오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5/22 18:14:50 수정시간 : 2019/05/22 18:14:50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