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롯데하이마트가 온라인 쇼핑몰에서 55형 고화질(UHD) TV를 초특가에 한정수량 판매한다. 사진=롯데하이마트 제공
[데일리한국 박현영 기자] 롯데하이마트는 온라인 쇼핑몰에서 55형 고화질(UHD) TV를 초특가에 한정수량 판매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롯데하이마트 쇼핑몰에서 오는 20일까지 국내 중견 TV 제조사의 55형 TV 총 1000대를 한정수량 판매한다. 가격은 33만원대로, 사양이 유사한 국내 중견 TV 제조사의 제품보다 최대 20~30% 가량 저렴하다.

이번에 판매되는 국내 TV 전문 제조 중견업체는 유맥스, 더함, 시네아이로 국내 온라인 쇼핑몰의 중소기업 TV 카테고리에서 매출 상위를 기록하는 인기 브랜드다. 이날 행사는 롯데하이마트 쇼핑몰에서 매달 셋째 주를 맞아 쇼핑몰 인기 상품을 위주로 선보이는 ‘어메이징10데이즈’ 판촉행사의 일환이다.

이밖에도 롯데하이마트 쇼핑몰은 오는 20일까지 ‘어메이징10데이즈’에서 TV, 세탁기, 의류건조기 등 대형가전부터 노트북, 태블릿PC 등 IT가전과 공기청정기, 제습기 등 생활가전, 그리고 밥솥, 오븐 등 주방가전 등 까지 총 200억원 규모의 물량을 최대 30%까지 할인 판매한다.

윤용오 롯데하이마트 온라인상품팀장은 “가성비를 중시하는 소비 트렌드를 반영해 가성비가 우수한 국내 중견 제조사의 TV를 기획가에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한 제품을 발 빠르게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2 19:04:41 수정시간 : 2019/02/12 19:04:4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