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자산관리 트렌드, 자금조달 등 지원
  • 김성환 한국투자증권 개인고객그룹장(오른쪽)과 반원익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상근부회장이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투자증권
[데일리한국 정우교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지난 14일 한국중견기업연합회와 상생협력관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투자증권은 △금융 이슈, 자산관리 트렌드 공유 △자금 조달, 투자유치 지원 △IPO·증자·분할·합병 지원 △대주주·경영진 자산관리, 가업승계 컨설팅을 제공한다. 또한 금융센터본부, GWM, 자산승계연구소 등의 사내 조직들을 통해 중견기업의 지속 성장을 위한 입체적인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김성환 개인고객그룹장(부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중견기업 경영환경 개선을 위한 포괄적 기업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중견기업의 발전과 건전한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정우교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5 15:02:42 수정시간 : 2021/09/15 15:02: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