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한카드는 오는 8월 준공 예정인 충남권 최대 중고차 매매단지인 '오토메카 인(in) 천안'과 금융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신한카드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신한카드는 오는 8월 준공 예정인 충남권 최대 중고차 매매단지인 '오토메카 인(in) 천안'과 금융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제휴 협약식은 오동욱 오토메카인천안 대표와 최인선 신한카드 MF그룹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신한카드 본사에서 열렸다.

오토메카인천안은 지하 2층, 지상 5층 규모로 매매상사 60개여개가 입점해 2500여대 차량의 상시 전시가 가능한 현대식 중고차 매매단지다. 오토메카인천안에서는 자동차 실매물 거래 정보를 제공하는 스마트 거래 시스템을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매매단지 내 시운전 프로그램, 자동차 정비·보험 및 자동차 구매 금융서비스와 소유권 이전등록도 이용할 수 있다.

이번 제휴를 통해 오토메카인천안에서 중고차를 거래하고자 하는 고객은 신한카드에서 제공하는 자동차 할부금융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입점한 매매상사가 상품용 차량을 구매할 경우도 신한카드의 재고금융을 이용할 수 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번 업무 협약은 대형 캐피탈사 중심의 중고차 매매단지 제휴 금융시장에서 카드사 최초 금융 제휴라는 의미가 있다”며 “신한카드가 가진 마케팅 역량과 차별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오토메카인천안을 충남권 최대 자동차 매매단지로서 매매상사와 고객 모두 윈윈(Win-Win) 할 수 있는 모델로 만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4/07 10:06:52 수정시간 : 2020/04/07 10:06:52
금융 아름다운 동행 온라인판로 확대하는 유통업계 스타트업&유통 상생협력 차별화된 혁신적 성장전략 기업 증권사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