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바다가 보고 싶어 다녀왔어요" 방탄소년단 지민 글에 전세계 바다 사진 '들썩'
  • 기자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1.11.27 18:26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감성적인 영상과 글을 공유했다.

지민은 지난 26일 방탄소년단 공식 팬 커뮤니티 '위버스를 통해 아름다운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어두워진 하늘에 별하나가 반짝이고 해가 내려앉아 붉게 보이는 수평선에 지민의 뒷모습이 찍힌 바닷가 사진으로 한 폭의 그림과 같아 보이는 사진이다.

지민은 곧이어 "바다가 보고 싶어서 다녀왔어요"라는 글과 함께 맨발에 물길이 닿고 아름다운 파도 소리만 고요하게 들리는 영상을 게시해 현장의 느낌을 생생히 전했다.

이후 "이 예쁜 곳에 사람이 많이 없어서 혼자 덩그러니"라는 글과 처음 바닷가 사진과 각도가 다르지만 여전히 그림같은 노을안 해변가에 서있는 지민의 사진을 추가로 공개하며 아미 팬들에게 아름다운 풍경을 함께 나누고 싶은 마음을 전했다.

지민의 글들이 게시되자 전세계 팬들은 "지민에게 아름다운 바다풍경을 보여주고 싶다", "지민과 함께 바다를 바라 보고싶다”며 #SeaForJimin 이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자신들이 살고 있거나 방문했던 곳에서 찍은 아름다운 전세계 해변가 및 바다 사진들을 공유하며 지민의 감성을 함께 나눴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27 18:26:46 수정시간 : 2021/11/27 18:26: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