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초아 손편지 공개 "유튜브 첫 영상 올린 지 1년…구독자 덕분에 힘 내"
  • 기자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1.09.19 17:38
  • 초아 인스타그램
그룹 AOA 출신 초아가 팬들을 향한 마음을 담은 손편지를 공개했다.

초아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유튜브 채널 오픈 1주년을 자축하며 적은 손편지를 올렸다.

그는 편지에서 "오늘은 저에게 정말 의미 있는 날"이라며 "바로 제가 제 유튜브 채널에 첫 번째 영상을 올린 지 1년째 되는 날"이라고 밝혔다.

이어 "아직도 첫 영상을 준비했을 때의 기억이 생생한데 벌써 1년이라니 시간이 정말 빠르다"면서 "지난 일년을 돌이켜보면 일주일에 한 번 영상을 올리는 일이 생각보다 쉽지 않아서 좌절할 때도 있었다"고 지난 1년을 돌아봤다.

"변함없이 찾아와주시고 응원해주시는 구독자 여러분들 덕분에 힘을 내서 여기까지 오게 됐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고마움을 전한 초아는 "유튜브 2년차를 맞이하면서 새로운 콘텐츠들도 준비 중"이라며 "앞으로 더 좋은 모습과 영상으로 찾아뵐 수 있도록 노력하는 초아가 되겠다"고 말했다.

초아는 2012년 AOA 멤버로 데뷔해 '사뿐사뿐' '짧은 치마' '단발머리' '심쿵해' 등의 곡으로 활동하다 2017년 팀을 탈퇴하고 활동을 중단했다.

지난해 드라마 OST 참여, 유튜브 채널 개설 소식을 전하며 활동 재개를 알린 그는 tvN '온 앤 오프', MBC '폐업요정' 등에 출연했으며 현재 라이프타임채널 '뷰티타임 시즌3'에서 MC를 맡고 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9 17:38:38 수정시간 : 2021/09/19 17:38: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