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이 뜨는 강'배우 나인우의 스틸컷이 공개됐다.

8일 학교 폭력으로 하차하는 지수를 대신해 온달 역을 맡은 나인우의 스틸컷 이미지가 공개됐다.

이날 KBS2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 제작진 측은 "오늘(8일) 방송되는 7회 방송부터 나인우의 온달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나인우는 9회부터 출연할 예정이었지만, 보다 완성도 높은 드라마를 위해 7회부터 재촬영 및 재편집을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개된 사진에는 아무렇게나 질끈 묶은 머리, 해맑은 표정으로 온달 그 자체가 된 나인우가 담겨있다. 자신을 키워준 사씨 부인(황영희 분)이 등을 떠밀어도 허허실실 웃는 온달(나인우 분)의 모습이 모자 케미를 자아내며 시선을 강탈한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비단옷을 입은 온달도 눈에 띈다. 단정하게 빗은 머리와 깔끔한 옷차림에 진지한 표정까지 더해져 지금까지 온달과는 180도 다른 분위기를 자아낸다. 흔들림 없는 그의 자세와 표정에서 훗날 대장군이 될 온달의 카리스마가 느껴지며 앞으로 펼쳐질 그의 활약에 기대를 더한다.

한편 나인우가 본격 등장하는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 7회는 이날 밤 9시 30분 방송된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8 14:54:07 수정시간 : 2021/03/08 14:54:2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