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전참시' 비, 매니저가 유튜브 스타였다? "섭외 전화 오기도"
  • 기자데일리한국 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1.03.06 17:52
'전지적 참견 시점'의 비 매니저가 반전 과거를 공개한다.

6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 / 연출 노시용, 채현석 / 이하 ‘전참시’) 143회에서는 비 매니저의 놀라운 매력이 그려진다.

이날 비의 매니저는 퇴근길 범상치 않은 고음을 발산해 제작진을 놀라게 한다. 특히 그는 소찬휘의 노래를 완벽하게 소화해 소름을 유발한다. “스트레스를 노래로 푼다”라고 밝힌 그는 알고 보니 이미 유튜브 스타였다.

이에 매니저는 “음악 프로그램에서 여러 차례 섭외 전화가 오기도 했다”라고 반전 과거를 셀프 제보한다. 궁금증으로 가득한 매니저의 과거에 본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방송은 매주 토요일 밤 11시 10분.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6 17:52:08 수정시간 : 2021/03/06 17:52:09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