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박휘순이 천예지를 향한 심정을 전했다.

박휘순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결혼한 지 어느덧 100일. 매 순간 감사한 순간이었다. 평범하지만 소중한 하루하루를 깨닫게 해 준 아내 예지에게 감사할 따름이다. 오래오래 즐겁고 재밌게 살자"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혼인신고서와 결혼 반지의 모습이 보인다. 또 서로를 바라보며 다정한 눈빛을 교환하고 있다.

한편, 박휘순은 지난해 11월 17세 연하 연인 천예지와 웨딩마치를 올렸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1 23:36:02 수정시간 : 2021/03/01 23:36:0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