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초아 인스타그램
'크레용팝' 초아가 '싱어게인' 출연 소감을 전했다.

초아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싱어게인'의 59호 가수 초아입니다. 작년 여름 예선부터 시작되었던 '싱어게인'을 저는 여기까지 인사드리게 되었습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도전에 앞서 두려움도 걱정도 많았던 건 사실이지만 크레용팝으로 데뷔 후 겪었던 수많은 경험 중 그저 받았던 사랑, 고마움에 더욱 집중해 보고 싶었어요. 그 생각 하나로 저의 모든 에너지와 열정을 쏟아붓고 몰두했던 시간이었던 것 같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생각지 못한 진심 어린 응원과 격려를 원 없이 받으며 너무나 감사하고 행복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습니다. 그것만으로 전 그 어떤 것보다 값진 결과를 얻었다고 생각합니다"라며 "용기를 주시고 도와주신 모든 분들 정말 감사합니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가수로서 활발한 활동도 예고했다. 초아는 "'싱어게인'을 통해 얻은 희망을 손에 꼭 쥐고 또 다른 신나는 일들을 꾸려 나가 볼게요. 앞으로 '초아'라는 이름과 함께 해주세요"라고 전했다.

한편, 초아는 JTBC 오디션 프로그램 '싱어게인-무명가수전'에서 59호로 출연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26 12:24:47 수정시간 : 2021/01/26 12:24:4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