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방탄소년단이 그래미 후보에 오르는 순간을 아미와 함께했다.

24일 새벽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에는 뷔, 정국, RM, 지민이 모여 그래미 어워즈 후보에 오르는 순간 환호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소파에 나란히 앉은 네 사람은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가 호명되자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 소리지르며 기뻐했다.

방탄소년단은 영상과 함께 "힘든 시기, 우리의 음악을 들어주시고 공감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합니다. 무엇보다 그래미 후보 아티스트라는 기적을 만들어주신 건 아미 여러분입니다. 늘 감사하고 사랑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이날 한국 대중음악 가수 최초로 그래미 어워즈 후보에 올랐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5 06:52:33 수정시간 : 2020/11/25 06:52:3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