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화탐사대'에 천태국이 방송됐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시사프로그램 ‘실화탐사대’에서는 천태국(가명)에 대한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천태국을 같이 시작했다는 1대 무녀는 "같이 만든 게 아니고 그분이 시작했는데 제가 들어가 일을 한 거다. 15~16년 전에 제가 법당을 가지고 있었는데, 그때 손님으로 오신 것"이라고 말했다.

'폐하다, 구원자다 그게 있으셨던 거냐'라는 질문에는 "제가 무녀로 있을 때는 인황님을 썼다. 그 후에 그렇게 하시나 보죠"라고 답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1 21:28:54 수정시간 : 2020/11/21 21:28:54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