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다연이 화제다. 사진=Mnet 캡처
유다연이 남다른 미모로 관심을 모았다.

30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9'에서는 '60초 팀 래퍼 선발전'이 펼쳐졌다.

이날 무대에 오른 유다연은 화려한 미모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가 등장하자마자 대기실에서는 "와 미쳤다", "와우" 등의 감탄사가 쏟아졌다.

"유다연이라고 한다. 잘 부탁드린다"며 인사한 유다연은 열정적인 무대를 선보였지만 결국 탈락했다. 이를 지켜보던 다른 참가자들은 "괜찮아"를 외치며 위로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31 17:34:03 수정시간 : 2020/10/31 17:47:30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