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시 내고향'에 제주 타이거너츠가 전파를 탔다.

30일 방송된 KBS 1TV ‘6시 내 고향’에는 제주의 타이거너츠가 소개됐다.

타이거너츠는 제주에서 처음으로 대단위 재배에 성공한 것으로 원산지는 스페인으로 알려진다.

사초과에 속하는 갈색 덩이줄기 식물로 흰색 속살은 전분질이 많고 달콤해서 땅의 아몬드라고 불린다. 한 농민은 "너무 맛있기 때문에 까마귀 수천마리가 몰려와 농장에 피해를 준 적도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6시 내고향'은 평일 저녁 6시 방송된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30 18:41:18 수정시간 : 2020/10/30 18:41:18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