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적 참견시점'에 출연한 함연지가 분식을 준비했다.

17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손님들을 위한 상을 차리는 함연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함연지는 배달음식을 접시에 하나하나 옮겨담은 뒤 스태프들에게 대접했다.

이때 규턴 팀장은 음식이 담긴 접시를 보고 "새가 앉아있다"며 감탄했다.

한편, 해당 그릇은 에르메스 접시 제품이며, 단품기준 40만원 가량의 가격인 것으로 알려졌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18 13:40:10 수정시간 : 2020/10/19 10:5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