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형준 인스타그램
그룹 SS501 김형준이 성폭행 무고 소송과 관련해 "민사상 손해배상도 검토 중"이라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29일 김형준 소속사 SDKB에 따르면 김형준에게서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여성 A씨가 지난 25일 의정부지법 고양지원에서 무고 및 명예훼손 혐의로 징역 8개월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다.

A씨는 지난해 3월 김형준에게 2010년 5월 성폭행을 당했다며 그를 고소했다. 하지만 경찰은 김형준의 성폭행 혐의에 대해 증거 불충분으로 인한 혐의 없음 불기소 처분을 내렸다.

이후 김형준은 A씨를 무고, 명예훼손 등으로 고소했다.

소송 결과에 대해 소속사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진실이 밝혀지게 돼 감사하다"며 "향후 A씨를 상대로 손해배상 민사소송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9 17:22:05 수정시간 : 2020/09/29 17:22: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