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사나이' 2기에 출연하는 쇼트트랙 선수 곽윤기가 온라인상에서 퍼지고 있는 루머에 해명했다.

곽윤기는 지난 24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꽉잡아윤기' 커뮤니티를 통해 "제가 작성한 글이 아니다"라며 해명했다.

그는 "지금 모 커뮤니티에 제가 쓴 글 처럼 악의적으로 합성해서 올리는 분들이 있는 것 같다"며 "사실이 아니며 누군가가 제 계정을 사칭해서 올린 글 같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금 게시글도 삭제되고 있으며, 지기TV님 까지 사칭 한 것으로 제보 받았다. 사실무근이며 이런일은 절대 있지도 않았다"고 해명했다.

앞서 온라인상에서는 "이번 '가짜사나이' 2기에서 줄리엔 강님하고 로건님이랑 제대로 싸웠다"는 내용의 댓글을 합성돼 떠돌았다. 해당 댓글에는 "'교관한테 대드는 겁니까?' 하는데 줄리엔 강님께서 '대들면 어쩔껍니까?' 하면서 얼굴 쪽으로 주먹질을 하는데 얼마나 무섭던지... 분위기 장난 아니었다. 이번 2기에서 하이라이트 장면이 아닐까 싶다. 서로 진심으로 주먹질하고, 분위기 정말 험악했다"는 내용이 담겼다.

곽윤기는 이에 "혼동하시지 마시고, 이 부분에 대해서는 '피지컬갤러리' 채널과 협의하여 처리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25 23:26:55 수정시간 : 2020/09/25 23:26: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