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신민아가 완벽한 다이빙을 선보였다.

신민아의 소속사 에이엠엔터테인먼트는 16일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단독 공개. 에이엠이 입수한 시민아의 다이빙 연습 영상! 다이빙계의 '디바'가 되기 위해선 연습 뿐이다"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신민아가 완벽한 다이빙을 위해 도전하는 모습이 담겼다.

초반에는 코치의 도움을 받아 다이빙을 연습하던 신민아는 곧 다이빙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선수 못지않은 자세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다이빙 연습은 영화 '디바' 촬영을 준비하기 위해 이뤄졌다. 신민아는 다이빙 선수 '최이영' 역을 리얼하게 연기하기 위해 크랭크인 전부터 지상훈련, 와이어훈련, 수중훈련 등 훈련을 받았다.

한편, 영화 '디바'는 다이빙계의 퀸 '이영'이 의문의 교통사고를 당한 후, 잠재되었던 욕망과 광기가 깨어나며 일어나는 미스터리 스릴러를 그린 작품이다. 오는 9월 23일 개봉 예정.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17 07:52:18 수정시간 : 2020/09/17 07:52:18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