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JTBC '돈길만 걸어요-정산회담'
가수 양준일이 '정산회담' 출연진의 러브콜을 받았다.

JTBC '돈길만 걸어요-정산회담' 측은 18일 전현무, 송은이, 붐, 양세형, 양세찬 등 MC들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전현무는 '정산회담'에 대해 "연예인하고 경제전문가가 한 팀을 이뤄 재테크 고민을 안건으로 토론을 한다"며 "각자의 특화된 영역에서 토론을 해 의뢰인에게 해답을 제시하는 본격 신개념 재테크 고민 상담 프로그램"이라고 설명했다.

MC들은 '정산회담'의 새 의뢰인 후보들을 한 명씩 추천하면서 조세호, 안영미에 이어 양준일에게 러브콜을 보냈다.

붐이 "인생에 그래프가 있잖나. 한번 히트를 했다가 좀 내려오신, 아니면 좀 쉬고 있는, 조금 움츠리고 있는 1세대 아이돌 분들이나 탑골 가수분들"이라 얘기를 꺼내자 태사자와 함께 양준일의 이름이 등장한 것이다.

송은이는 "사실 이 타이밍에서 필요한 건 우리 양준일씨"라며 탑골가수 양준일에게 러브콜을 보냈다. 이에 다른 MC들 모두 박수를 치며 양준일의 출연을 희망했다.

한편 '정산회담'은 지난 11일 배우 노형욱을 의뢰인으로 첫 방송된 새 예능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8 22:58:19 수정시간 : 2020/02/18 22:58:19
=2019 결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