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마마무 공식입장 "성희롱 등 악성 게시물, 합의·선처 없이 강력 대응"
  • 기자김현아 기자 kha@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1.16 22:50
  • 마마무 인스타그램
그룹 마마무 측이 악성게시물에 대한 추가 고소를 진행한다.

마마무 소속사 RBW는 16일 공식 팬카페에 허위사실 유포 및 악성 게시물에 대한 추가 고소를 진행한다는 내용의 공식입장을 전했다.

소속사 측은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 마마무를 대상으로 악의적인 비방, 성희롱, 허위사실 유포, 모욕 및 명예훼손 등 악성 게시물에 대해 2018년 9월 법적 대응을 진행하였고 지속적으로 악플을 단 일부가 2019년 2월경 벌금형을 선고 받은 사실이 있다"고 밝혔다.

이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온라인 및 오프라인, 모바일 상에서 소속 아티스트인 마마무에 대한 지속적인 허위 사실 유포 및 악성 게시물로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여 추가 고소를 진행하고자 한다"고 알렸다.

소속사는 "본 공지 이후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할 수 있는 글 작성 및 유포, 행위자에 대해 어떠한 합의나 선처 없이 모든 법적 방법을 동원하여 강력하게 대응할 것임을 알려드린다"며 팬들에게 이와 관련한 자료를 제공해주길 부탁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16 22:50:46 수정시간 : 2020/01/16 22:50: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