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끼리끼리' 장성규가 이수혁에게 러브콜을 보냈다.

오는 26일 첫 방송되는 MBC '끼리끼리'는 다수의 출연자가 성향‘끼리’ 나뉘어 펼치는 국내 최초 성향 존중 버라이어티다.

본 방송 전 '끼리끼리' 출연자들의 인터뷰가 공개된 가운데 장성규는 기대되는 멤버로 "이수혁"을 언급했다.

장성규는 "그런 비주얼에 그런 목소리가 나오기 쉽지 않아서 ‘사기캐’ 같아요. 그래서 사귀고 싶다"라는 선 넘는 발언으로 주변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수혁 또한 이에 화답했다. 이수혁은 "제가 잘 맞추겠다"라며 장성규를 비롯해 출연진 박명수, 은지원 등을 언급했다.

다양한 분야에서 각자의 개성으로 활발하게 활동 중인 '끼리끼리' 멤버들이 어떠한 시너지를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MBC '끼리끼리'는 26일 오후 5시 첫 방송된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16 11:40:59 수정시간 : 2020/01/16 11:40: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