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배우 김수현이 tvN ‘사랑의 불시착‘ 특별출연을 논의 중이다.

김수현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 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5일 "김수현이 tvN 주말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특별출연을 협의 중이다"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김수현이 앞서 방영된 SBS TV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로 작가 박지은과 인연을 맺었다고 전했다.

김수현은 최근 키이스트를 떠나 신생 기획사 골드메달리스트와 전속계약을 했다. 골드메달리스트는 드라마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때부터 이후 작품 선정과 프로듀싱을 함께한 이로베와 영화 ‘극한직업’의 기획자 김미혜 프로듀서가 창립한 신생 엔터테인먼트 회사다.

한편, 김수현은 tvN '사이코지만 괜찮아'를 통해 안방극장으로 컴백할 예정이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06 00:24:15 수정시간 : 2020/01/06 00:24:15
=2019 결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