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몬스타엑스 공식 인스타그램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 주헌의 징글볼 투어 참석 여부가 불투명해졌다.

7일 몬스타엑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를 통해 "주헌이 미국 징글볼 투어 스케줄을 위해 12월 6일(한국시간 기준) 비행기에 탑승 후 이륙을 기다리던 중 갑작스러운 어지럼증세와 극심한 컨디션 난조를 호소했다. 이후 곧바로 병원으로 이동해 검사와 진료를 받았다"고 알렸다.

이어 "현재 주헌은 휴식을 취한 후 상태가 호전됐다. 본인은 팬분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이후 예정된 스케줄의 참여를 바라고 있지만 당사는 안정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며 "징글볼 투어의 주헌 참여 여부는 추후 공지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주헌이 속한 몬스타엑스는 7일(이하 미국 현지 시각) 미국 시카고 올스테이트 아레나에서 개최되는 '징글 배시'를 시작으로 9일 미니애폴리스 엑셀 에너지 센터, 11일 필라델피아 웰스 파고 센터, 13일 뉴욕 매디슨 스퀘어 가든에서 열리는 징글볼 투어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다음은 스타쉽엔터테인먼트 SNS 글 전문.

안녕하세요. 스타쉽엔터테인먼트입니다.

몬스타엑스 멤버 주헌의 징글볼 투어 스케줄에 대하여 안내 말씀드립니다.

몬스타엑스 주헌은 미국 징글볼 투어 스케줄을 위해 12월 6일(한국시간 기준) 비행기에 탑승 후 이륙을 기다리던 중 갑작스러운 어지럼 증세와 극심한 컨디션 난조를 호소했습니다. 이후 곧바로 병원으로 이동해 검사와 진료를 받았습니다.

현재 주헌은 휴식을 취한 후 상태가 호전되었으며 이에 주헌 본인은 팬분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이후 예정된 스케줄의 참여를 바라고 있지만 당사는 안정이 필요하다고 판단하였습니다.

따라서 징글볼 투어의 주헌 참여 여부는 추후 공지드릴 예정입니다.

몬스타엑스의 징글볼 투어를 기대하고 기다리신 많은 팬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 말씀 드립니다. 몬스타엑스 멤버들이 건강하게 활동할 수 있도록 당사는 아티스트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7 20:26:14 수정시간 : 2019/12/07 20:26: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