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나 혼자 산다' 이장우의 절친 한지상이 이상형으로 김사랑을 꼽았다.

지난 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배우 이장우의 하루가 공개됐다.

이날 배우 한지상은 이장우에게 "연상 중에 이상형 있느냐. 한번 제시해보겠다. 이영애, 한고은 중 누구냐"고 물었다. 이에 이장우는 수줍게 미소를 지으며 "한고은"이라고 답했다.

이어 한지상은 "나는 어렸을 때부터 확고했다. 사랑이 누나"라며 배우 김사랑을 이상형으로 꼽았다.

이를 들은 이장우가 "형이랑 몇 살 차이 안 날 거다"라고 하자, 한지상은 "너라고 해야지"라며 이승기의 '누난 내 여자니까'를 열창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2/07 18:55:49 수정시간 : 2019/12/07 18:55:49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