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마녀' 김다미·고민시, 깜찍한 교복 자태 "자윤이는 명희가 지킨다!"
  • 기자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eyoree@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19.11.11 00:31
  • '마녀' 김다미가 화제다. 사진=고민시 SNS
'마녀' 김다미 고민시가 깜찍한 매력을 뽐냈다.

고민시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윤이랑 명희. 자윤이는_명희가_지킨다. 자윤_매니저_명희. 하지만 내 친구는 마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영화 '마녀' 촬영장에서 인증샷을 찍은 김다미 고민시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의 귀여우면서도 해맑은 표정이 흐뭇한 웃음을 안긴다.

한편 김다미와 고민시는 '마녀'에서 각각 자윤, 명희 역으로 열연한 바 있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11/11 00:31:10 수정시간 : 2019/11/11 00:31:10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