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BS2 '해피투게더4' 방송화면
엄기준이 공연 후기에 악평을 남긴 누리꾼에게 "네가 직접 와서 연출해라"라 댓글을 달아 대응한 사연을 털어놨다.

엄기준은 19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 신성우, 임태경, 빅스 켄 등과 함께 출연했다.

'황태자가 체질' 특집으로 꾸며진 이날 방송에서 엄기준은 '냉미남' 매력을 뽐내며 시크한 모습을 보여줬다.

임태경은 "엄기준과 오랫동안 봤는데 단답형이 맞다"며 "처음엔 '얘가 나랑 말하기 싫은가보다'라 오해하기도 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임태경은 이어 "어느 날 MT에서 후배들에게 2시간 동안 일장연설을 하는 엄기준의 모습을 보고 깜짝 놀랐다"고 폭로해 주위를 웃음 짓게 했다.

자신의 공연에 대한 악플을 단 누리꾼에게도 냉미남 엄기준의 시크함은 이어졌다.

그는 "작품을 비하하는 후기를 읽었는데 어떤 부분이 안 좋은지 상세히 써놨더라"라며 "그 글에 '그러면 네가 직접 와서 연출해라'라고 실명으로 댓글을 달았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20 01:20:55 수정시간 : 2019/09/20 01:20:55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