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배지현 인스타그램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배지현 전 아나운서가 남편 류현진(LA다저스)과의 달달한 투샷을 공개했다.

지난 12일 배지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류현진과 LA 다저스 팀이 자랑스럽다(So proud of Ryu and this team)'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배지현과 류현진이 얼굴을 맞댄 채 행복한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잉꼬부부답게 점점 닮아가는 두 사람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류현진이 속한 LA 다저스는 지난 11일 2019 메이저리그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원정 경기에서 7-4로 승리했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13 07:25:37 수정시간 : 2019/09/13 07:25:37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