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이열음 인스타그램
[데일리한국 이솔 기자] 대왕조개 논란으로 곤욕을 치렀던 배우 이열음이 활동 재개를 알렸다.

24일 이열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이열음 입니다. 최근 많은 팬분의 걱정과 응원을 받았습니다"라며 "앞으로 그에 보답하는 좋은 활동으로 좋은 모습들 보여드리겠습니다. 많은 분의 응원과 염려에 감사드립니다"라고 글을 올렸다.

대왕조개 논란 후 첫 SNS 글에 네티즌들은 "그리웠어요" "힘내시길" "작품 기대할게요" 등의 댓글을 남겼다.

앞서 지난 6월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로스트 아일랜드' 편에서는 이열음이 출연해 태국 남부 꼬묵섬 인근 바다에서 멸종위기에 처한 대왕조개를 채취한 뒤 시식하는 모습이 전파를 타 비난 여론에 휩싸인 바 있다.

한편 이열음은 최근 VR 인터렉티브 무비 스릴러 '메이드'의 주인공으로 낙점됐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24 18:32:02 수정시간 : 2019/08/24 18:32:02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