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뭉쳐야 찬다'에서 배우 최수종이 허재와 긴장감 넘치는 대화를 나눈다.

최근 ‘뭉쳐야 찬다’ 녹화에서는 ‘어쩌다FC’ 멤버들과 이들을 찾아온 최수종 등 ‘일레븐FC’ 멤버들과의 댄스 환영식이 펼쳐졌다. 추억의 노래와 함께 펼쳐진 댄스의 향연 속에 특히 허재는 화려한 발재간과 댄스 실력으로 시선을 끌었다.

이를 보던 최수종은 “허재에 대해 할 말이 있다”며 폭탄 발언을 예고했고, 과거 나이트클럽에서 일어난 일을 폭로하는 최수종에게 허재가 90도로 허리 숙여 사과하는 모습으로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뭉쳐야 찬다’는 15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5 23:06:43 수정시간 : 2019/08/15 23:06:43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