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승현 햄버거가 화제다. 사진=KBS 캡처
김승현 햄버거, 알리바바 버거가 화제다.

14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대구의 한 알리바바 버거 매장에서 팬사인회에 나선 김승현 가족의 모습이 그려졌다. 김승현은 현재 알리바바 버거의 전속모델로 활동 중이다.

이날 김승현 가족은 사인을 받으러 온 팬들을 살뜰히 챙기면서 사인회가 열린 햄버거 가게의 매출까지 신경썼다. 알리바바 버거 가게 사장님이 "많이 팔릴 것을 대비해서 햄버거 천 개를 준비해놨다. 근데 백 개 밖에 안 팔렸다"고 털어놓자, 김승현은 "앞으론 미리 가서 햄버거 홍보도 좀 해야겠다"며 머쓱해했다.

팬사인회 이후 차 안에서 토마토 논쟁이 벌어지기도 했다. 김승현이 "토마토는 채소다. 그래서 다이어트에 도움이 된다"고 말하자, 백 여사는 "토마토는 과일이다. 과일가게에서 팔지 않나"라고 반박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4 22:22:38 수정시간 : 2019/08/14 22:55:34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