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이 4만 4천 여명의 아미들과 아름다운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5일부터 16일까지 부산 아시아드 보조경기장에서 다섯 번째 공식 글로벌 팬미팅 ‘BTS 5TH MUSTER [MAGIC SHOP]’을 개최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일일 DJ로 변신해 아미들이 보낸 엽서를 읽어주는가 하면 안무를 함께 배우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360도로 펼쳐진 무대도 눈길을 끌었다. 또 ‘We Are Bulletproof Pt.2’, ‘JUMP’ 등을 오랜만에 선보여 데뷔 초 모습을 재현하기도.

이날 멤버들은 "그동안 우리에게 마법 같은 일들이 정말 많이 벌어졌다. 그중 가장 마법 같은 일은 여러분들을 만난 것이다. 바쁜 일상 중 오늘 하루가 아미 여러분에게 위로가 되었던 날이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22일과 23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BTS 5TH MUSTER [MAGIC SHOP]’을 이어갈 전망이다.

기자소개 이솔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7 10:58:40 수정시간 : 2019/06/17 10:58:41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