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탁재훈의 제주도 집을 공개했다.

19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스페셜 MC로 김원희가 출연했다.

이날 이상민은 김수미와 제주도로 향했고, 탁재훈이 이를 맞이했다. 김수미는 탁재훈을 보고 "왜 소년이 됐냐"며 외모를 칭찬했다.

한편, 탁재훈은 직접 키운 상추를 따러 뒤뜰 한쪽에 위치한 텃밭으로 갔고, 장난기 넘치는 모습과 달리 진지한 모습에 놀라움을 선사했다.

탁재훈은 집에 대해 "쿨 이재훈의 소개로 한 지인을 알게 되면서 지금의 집을 구입하게 됐다"고 소개했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5/19 23:19:25 수정시간 : 2019/05/19 23:19:25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