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부라더'가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부라더'는 가보도 팔아먹는 형과 집안도 팔아먹는 동생, 그리고 이하늬가 맡은 오로라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이를 본 한 네티즌은 "개봉 첫 날 조조로 봤는데 정말 욕나오고 하루 종일 기분이 안좋았다 최근 본 영화중 가장 재미가 없었다"는 평을 남겨 많은 이들의 공감을 얻었다.

한편, '부라더'는 2017년 개봉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3 19:31:07 수정시간 : 2019/02/13 19:31:07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