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라이온즈 치어리더 황다건이 늘씬한 몸매를 자랑했다.

황다건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허리라인이 강조된 크롭티와 짧은 팬츠를 입고 포즈를 취한 황다건의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황다건은 군살 하나 없는 늘씬한 몸매를 자랑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황다건은 2000년 생으로 올해부터 삼성라이온즈 치어리더로 합류했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11 15:53:39 수정시간 : 2019/04/30 11:09: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