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규복이 박시후와 절친임을 입증했다.

최근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점심 잘 먹었습니다 차기작 대박나세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 속 두 사람은 편안한 차림을 한 채 환한 미소를 지으며 훈훈한 분위기를 뽐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두 사람은 KBS2 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을 통해 호흡을 맞췄다.

기자소개 이슈팀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24 00:21:52 수정시간 : 2018/07/24 00:21:52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