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서강준이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에서 로봇 연기를 펼치고 있는 것에 대한 누리꾼들의 반응이 눈길을 끈다.

KBS2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에 출연중인 서강준은 1인 2역 연기를 펼치고 있다. 특히 극중 인간 남신과 똑같은 외모를 가진 로봇 남신 Ⅲ 역을 자연스럽게 소화해내 매회 화제를 모으고 있다.

극중 남신 Ⅲ는 뇌 과학 및 인공지능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인 오로라(김성령 분) 박사가 오래 전 헤어진 아들 남신을 그리워하며 만든 ‘인공지능로봇 남신 시리즈’ 로봇이다.

서강준의 로봇 연기를 접한 누리꾼들은 "잘생기고 연기도 잘하네", "로봇 연기가 너무 잘어울림", "캐스팅 잘한듯", "어색하지 않아서 좋다", "보다보면 좀 헷갈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서강준이 출연하고 있는 '너도 인간이니'는 매주 월, 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18 02:09:22 수정시간 : 2018/07/18 02:09: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