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박유라 인스타그램
그룹 엑소 찬열과 아나운서 박유라 남매의 남다른 일상 속 케미가 눈길을 끌었다.

박유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찬열과 함께 보내는 일상 사진을 종종 게재했다.

사진 속 찬열은 누나를 위해 직접 운전을 하며 약속장소까지 데려다주는가 하면 함께 애완동물을 데리고 수수한 차림으로 산책을 하는 등 다정한 사이를 입증하고 있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박유라 아나운서는 현재 YTN '스포츠 뉴스' 진행을 맡고 있다.

기자소개 이슈팀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27 11:46:52 수정시간 : 2018/06/27 11:4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