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방송 캡처)
‘훈남정음’ 배우 조달환이 그만의 개성만점 패션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SBS 수목드라마 ‘남정음’ (극본 이재윤, 연출 김유진) 속 섬세한 감각의 소유자 잡지사 에디터 찰리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는 배우 조달환이 등장할 때 마다 입고 나오는 독특한 패션 스타일링으로 또 하나의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조달환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캐릭터가 가지고 있는 특성을 잘 살려낸 개성 넘치는 패션 스타일을 뽐내고 있어 눈길을 끈다.

올 블랙의 심플한 패션을 시작으로 강렬한 호피무늬가 인상적인 점퍼, 눈에 확 띄는 핑크 컬러의 티셔츠 등 점점 그 만의 패션이 구축되면서 드라마를 보는 재미를 한층 더하고 있다. 특히 조달환이 착용하는 패션 아이템 중 가장 많은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모자는 찰리의 단점을 보완해 줌과 동시에 패션의 마지막을 장식해 주는 독보적인 잇템으로 자리매김하기도.

이처럼 하나부터 열까지 꼼꼼하게 신경 쓴 조달환의 패션 스타일링은 캐릭터와 안성맞춤이라는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 이 가운데 그가 앞으로 또 어떤 의상을 입고, 어떤 모자를 쓰고 나오게 될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한편 SBS 수목드라마 ‘훈남정음’은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 중이다.

기자소개 이슈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15 10:52:46 수정시간 : 2018/06/15 10:52:46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