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스포츠 > 연예
  • '김비서가 왜그럴까" 첫방송에 시청자 "'시크릿 가든' 오버랩"부터 "원작 느낌 그대로"
  • 기자이슈팀기자 승인시간승인 2018.06.07 06:42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가 첫방송되면서 시청자들이 많은 관심을 보였다.

6일 오후 방송된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서는 유명그룹 부회장 이영준(박서준)에게 9년 동안 함께한 비서 김미소(박민영)이 퇴사를 선언했다.

이영준은 김미소를 잡기 위해 승진시켜주겠다고 제안했지만 소용 없었다

급기야 이영준은 김미소의 퇴사를 잡기 위해 프러포즈까지 했다.

네티즌들은 "김비서가 제대로 보여진 것 같아 신기했다", "스토리 전개 좋고 코믹스러움도 좋다", "원작 느낌 그대로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반면 다른 의견을 가진 시청자들도 있었다. 일부는 "비현실적 오버의 극치", "시크릿 가든 현빈과 오버랩", "여러가지 드라마 섞인 느낌"이라고 평했다.

기자소개 이슈팀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07 06:42:27 수정시간 : 2018/06/07 06:42:27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