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브’ 이광수, 정유미 향해 “사귀려고”…직진 로맨스 ‘심쿵’

배우 이광수가 사랑에 빠진 모습을 다채롭게 그려내고 있다.

이광수는 14일 오후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라이브’(극본 노희경, 연출 김규태)에서 염상수 역으로 출연했다.

이날 염상수는 한정오(정유미 분)를 향한 마음을 고백했다. 오양촌(배성우 분)과 함께 퇴근한 염상수는 “한정오가 너무 좋다. 아무래도 최명호에게 못주겠다”고 고백했다.

다음 날 아침, 염상수는 한정오와 함께 식사를 준비하던 중 “사귀냐”라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염상수는 1초의 망설임 없이 “사귀려고”라고 답했다.

이광수는 ‘라이브’에서 사랑에 빠진 모습을 자신의 색깔을 덧입혀 그려내고 있다. 폭넓게 그려내면서 다양한 매력을 발산 중인 그의 연기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9시 방송되는 ‘라이브’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자소개 이슈팀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14 21:59:10 수정시간 : 2018/04/14 21:59:10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