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가수 KJ김민수가 신곡을 발표해 눈길을 끌고 있다.

KJ김민수는 13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일상에 건다’를 공개했다.

이 곡은 위트 있는 가사를 통해 직장인들에게 유쾌한 감성을 전하는 곡으로 음원시장의 스테디셀러로 사랑받을 전망이다.

‘어제 저녁에 숙취에 온몸이 천근만근 스마트 폰 알람 소리에 겨우 눈 뜬다 …… 점심시간에 동료와 숨어 피는 담배 커피한잔 세상살이 수많은 이야기 인공지능의 직장을 잃을 수 없어 잊혀지지 않기 위해 정신없이 달린다’라는 가사에는 직장생활에 지친 모습이 비쳐지지만 유쾌하게 풀어내는 KJ김민수의 가창을 통해 긍정적 일상이 엿보인다.

이 곡은 KJ김민수의 ‘그대가 나의 집’로 역량을 과시한 신예 작곡가 조단비의 곡에 KJ김민수가 직접 작사에 참여했다. 폴포츠, 스틸하트, 수지 등 글로벌 가수들의 곡들을 프로듀싱 한 알고보니혼수상태(김경범)와 업텐션, 투포케이 등 아이돌 장르 작곡가 이진실의 편곡을 통해 곡이 완성됐다.

가상화폐 스타그램코인 개발사인 스타그램글로벌 대표이사로서 가수 활동을 병행하고 있는 KJ김민수는 K-POP의 세계화에 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손잡고 글로벌 음악 플랫폼 ‘빙고뮤직’ 론칭을 앞두고 있다.

KJ김민수가 오랜만에 발표하는 신곡 ‘일상에 건다’는 경쾌한 레게 비트에 직장인의 하루를 풀어가는 가사를 편안하게 말하듯이 풀어내는 KJ김민수의 창법이 독특하다. 위트를 더한 리듬이 듣는 이에게 즐거움을 선사하는 가운데 피처링 참여한 랩퍼 RPQ의 감각적인 랩이 흥을 돋우며 인기를 얻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3/14 14:17:35 수정시간 : 2018/03/14 14:17:35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