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샤이니 태민, 아이유, 엑소 디오와 동갑인 로이킴이 노안 별명을 언급했다.

로이킴은 과거 방송된 tvN ‘택시’에 김희정고 출연해 "노안이란 말을 많이 들었다"며 별명을 밝혔다.

이어 로이킴은 “노안이라는 말을 많이 들었었다”며 “별명이 늙을 로(老)이다. 중학교 1학년 때부터 이 얼굴이었다”고 말했다.

이에 이영자는 “동갑내기 가수들이 샤이니 태민, 엑소 디오다”라고 덧붙였고, 김희정 역시 “저보다 동생인 것도 몰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13 13:31:53 수정시간 : 2018/02/13 13:31:53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