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JTBC '아는 형님')
‘아는 형님’에 출연한 장서희가 고충을 토로했던 사연이 눈길을 끌고 있다.

장서희는 과거 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남자들이 저를 무서워하는 것 같다”라고 고백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날 그는 “같이 촬영하다가 로맨스가 이뤄지는 경우도 있는데 나는 없었다”라며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이어 “나한테는 왜 프로포즈를 안 할까, 어떻게 하면 남자들에게 인기 있는 여자가 될 수 있을까 고민이다”라며 솔직한 심경을 털어놨다.

한편 장서희는 지난 13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해 거침없는 입담을 펼쳤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1/14 00:41:29 수정시간 : 2018/01/14 00:42:49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