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SNS 캡처)
신인가수 유설이 닮은꼴 외모로 눈길을 끌고 있다.

유설은 데뷔 전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을 통해 레드벨벳 아이린과 블랙핑크 지수 닮은꼴로 떠올랐다.

공개된 사진 속 유설은 뚜렷한 이목구비로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유설의 소속사 뉴플랜엔터테인먼트는 "앞으로 연예계에서 무성하게 활동을 이어나가 다양하고 색다른 이미지들을 계속해서 보여줄 것"이라며 많은 응원을 부탁했다.

한편 유설은 2017년 디지털 싱글 앨범으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8 17:54:54 수정시간 : 2017/12/08 17:54:54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