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배우 현빈(35)과 강소라(27)가 교제 사실을 인정한 지 1년 만에 헤어졌다.

현빈의 소속사 VAST엔터테인먼트와 강소라의 소속사 플럼액터스는 10일 "두 사람이 서로 바쁜 스케줄로 인해 최근 자연스럽게 결별하게 됐다"며 "서로를 응원하는 좋은 선후배로 남기로 했다고 한다"고 전했다.

현빈과 강소라는 지난해 10월 처음 알게 됐고 같은 해 12월 교제 사실을 인정했다.

올해 영화 '공조'와 '꾼'으로 흥행 연타를 친 현빈은 현재 '창궐'을 촬영 중이다.

영화 '써니'와 tvN 드라마 '미생'으로 주목받은 강소라는 최근 종영한 드라마 '변혁의 사랑'에 출연했다. (서울=연합뉴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8 13:58:41 수정시간 : 2017/12/08 13:58:41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