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BTS 카운트다운)
그룹 방탄소년단이 단독으로 출연하는 Mnet 'BTS 카운트다운'에서 진과 제이홉이 의도하지 않은 얼굴 충돌로 팬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12일 오후 방송되는 엠넷 'BTS 카운트다운'에서 제이홉은 진에게 "태초부터 잘생긴 DNA"라며 "그런 월드와이드 핸섬"이라고 말했다.

이에 만족한 진은 제이홉을 끌어안았고 이때 두 사람의 얼굴이 입술 근처에서 충돌했다.

순간 멤버 지민은 당황한 듯하면서도 웃음을 참지 못했으며 두 사람의 케미에 팬들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Mnet 'BTS 카운트다운'은 12일 오후 6시 방송되며 이날 'DNA' 앨범 국내 활동 마지막 무대가 펼쳐진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0/12 18:11:29 수정시간 : 2017/10/12 18:18:52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