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제공=제이와이드 컴퍼니)
배우 배해선이 MBC 새 수목드라마 '죽어야 사는 남자'(극본 김선희, 연출 고동선) 첫 방송을 앞두고 촬영 스틸컷을 공개했다.

배해선은 연극, 뮤지컬뿐만 아니라 브라운관까지 장악하며 신 스틸러의 한 획을 긋고 있는 가운데 '죽어야 사는 남자'의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공개된 사진 속 배해선은 반짝이는 화려한 의상을 입고 환한 얼굴로 카메라를 응시한 채 여유로운 미소를 짓고 있다.

극중 배해선이 맡은 왕미란 역은 한의원 원장이자 백작의 딸 이지영A(강예원 분)을 친동생처럼 보살펴 주는 든든한 지원군으로 열연을 펼쳐 드라마의 재미를 한껏 높여줄 예정이다.

그는 드라마 '용팔이'에서 황간호사 역을 연기해 개성 강한 연기로 시선을 사로 잡았으며 '질투의 화신'에서는 유쾌한 의사로 등장해 시청자들에게 강한 눈도장을 찍었었다. 이번 드라마를 통해서 또 어떤 모습으로 등장하여 극의 몰입도를 높여줄지 기대가 모이고 있다.

배해선이 출연하는 '죽어야 사는 남자'는 만수르와 같은 삶을 누리던 왕국의 백작이 딸을 찾기 위해 한국에 도착하면서 벌어지는 과정을 그린 코믹 가족 휴먼 드라마로 오는 19일 오후 10시 첫 방송 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7/18 15:27:44 수정시간 : 2017/07/18 17:02:02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