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제이와이드컴퍼니 제공)
아역배우 허정은이 제이와이드컴퍼니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제이와이드컴퍼니는 21일 허정은의 영입소식을 전하며 “어린 나이지만 지상파 미니시리즈의 주연을 할 만큼 내공이 대단한 배우다”고 칭찬했다.

이어 허정은 측은 “천호진 배우를 비롯해 많은 연기파 배우가 속해 있는 제이와이드컴퍼니와 신뢰와 믿음으로 함께 할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 좋은 선배님들이 있는 곳에서 더 멋진 배우로 성장해 나갈 수 있으리라 믿는다”며 소감을 전했다.

허정은은 드라마 ‘동네 변호사 조들호’, ‘구르미 그린 달빛’을 통해서도 흠 잡을 데 없는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으며 미래가 기대되는 명품아역으로 자리매김 했다.

또한 허정은은 지난 1월 종영된 KBS2 ‘오 마이 금비’에서 희귀병을 앓는 유금비 역을 맡아 섬세한 감정연기까지 훌륭하게 소화하며 2016년 KBS 연기대상 여자 청소년 연기상까지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21 13:31:52 수정시간 : 2017/04/21 13:3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