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 = 킹콩 by 스타쉽
배우 조윤우가 SBS 새 주말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로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21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조윤우가 SBS 새 주말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극본 김순옥, 연출 최영훈)'에서 구세준 역으로 출연한다.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언니는 살아있다'는 생사가 갈리는 긴박한 순간에 함께 있던 세 여자의 사랑과 우정을 그린 작품이다. MBC '왔다! 장보리’, MBC '내 딸, 금사월' 등을 집필한 김순옥 작가와 SBS '끝에서 두 번째 사랑', SBS '상류사회'등을 연출한 최영훈 PD가 의기투합한 드라마다.

조윤우가 맡은 구세준은 재벌 3세로, 가문의 트러블 메이커이지만 사랑에 있어서는 순애보적인 면모를 지닌 인물이다.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조윤우만의 색다르고 다양한 매력으로 주말 안방극장을 공략할 예정이다.

조윤우를 비롯해 장서희, 오윤아, 김주현, 다솜, 이지훈 등이 출연을 확정 지은 SBS 새 주말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는 현재 방영 중인 ‘우리 갑순이’ 후속작으로, 오는 4월에 방송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3/21 09:23:28 수정시간 : 2017/03/21 09:23:28
AD

오늘의 핫이슈

AD